Close Mobile Menu

(주)메커니즘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44길 25 지성빌딩 3층 (우)04382   사업자등록번호 450-87-00813   대표 백승관
Tel. 02-794-5007   Fax. 02-794-5006   vips@makernism.co.kr

Operated by Makernism Co. Ltd. by Permission of Hearst Communications, Inc., New York, New York, United States of America

Close Mobile Menu
Go to top

섹시 지수를 높여줄 언더웨어 스타일

아직까지 손에 집히는 대로 속옷을 대충 입고 있나? 잘 차려입는 남자라면 겉뿐만 아니라 보이지 않는 안까지도 신경써야 한다. 가장 대중적이면서도 남성적인 드로어즈부터 도발적인 삼각 브리프까지 취향별로 모았다. 당신의 선택은?

매일 가장 먼저 입는 옷인데도 속옷은 대부분 남자들이 잘 알아보지 않고 구입하는 아이템이다. 하지만 속옷에 시간을 투자할 가치는 충분하다. 자신에게 잘 맞는 속옷을 입으면 하루 종일 기분이 좋을 뿐만 아니라 옷매무새가 더 좋아 보인다. 갑작스러운 그녀와의 데이트에도 멋진 속옷 한 장이면 잘 차려입는 남자라는 인상을 줄 수 있다.

속옷을 고를 때 가장 중요한 점은 자신에게 솔직해지는 것이다. 속옷은 피부와 가장 가까이 붙어 있다. 마음에 들지 않는 컬러나 디자인, 불편한 촉감의 언더웨어를 입으면 하루의 첫 단추를 잘못 끼운 듯 찝찝한 기분이 들 수 있다. 가장 먼저 입고 가장 늦게 벗는 옷인 만큼 더 신중하게 선택해보자. 중간에 샛길로 새더라도 자신 있게 보여줄 수 있도록!


단정한 속옷
Solid Drawers

시그니처 로고가 프린트된 웨이스트 밴드의 코튼 박서 브리프 2만7천원 BODYGUARD.

Recommend

보디 프로필을 준비하는 남자 또는 체형이 마른 남자

평소 깔끔한 성격이거나 화려한 것을 좋아하지 않는 취향의 소유자라면 단정한 컬러의 드로어즈를 고른다. 클래식한 화이트나 블랙 컬러도 좋다. 심플한 컬러가 공을 들여 만든 선명한 근육으로 시선을 모아준다. 인생에 한 번뿐인 보디 프로필 사진을 준비하고 있다면 추천한다. 드로어즈만이 가진 세련된 매력이 보디 프로필의 퀄리티를 더욱 높여줄 것이다.

하얀색 웨이스트 밴드에 시그니처 로고만 새겨놓은 화이트 브리프 가격 미정 VERSACE.
얇고 보드라운 코튼 소재의 검은색 박서 브리프 가격 미정 LEVIS.

화려한 속옷
Pattern Drawers

블랙와 톤다운된 핑크의 모던한 조화가 돋보이는 언더웨어이다. 여름에 입는 플로럴 무늬의 속옷은 상큼한 인상을 주기에도 좋다. 가격 미정 Calvin Klein Underwear.

Recommend

키치한 취향을 가진 남자, 엉덩이가 작은 남자

점잖은 스타일을 입어야만 하는 남자라도 한 번쯤 화려한 패턴의 속옷을 입어보고 싶은 마음이 들 것이다. 더군다나 싱그럽고 활기찬 여름에는 그런 마음이 더욱 커지기 마련이다. 자신의 취향이 가득 담긴 패턴의 속옷을 자신 있게 입어보자. 어차피 속옷은 나만 아는 비밀이다. 블랙 & 화이트를 베이식 컬러로 한 패턴은 멋스럽고 어른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 또한 화려한 패턴의 언더웨어는 엉덩이가 작거나 얇은 허벅지 등 자신만의 약점도 은밀히 가려준다.

트로피컬 패턴의 언더웨어는 젊고 경쾌해 보인다. 만지는 순간 보들보들한 촉감으로 몸에 착 달라붙는 핏이 착용감도 좋다. 2만2천원 SEXYCOOKIE.
섹시하게 보이고 싶다면 이만한 패턴이 없다. 입는 순간 침대 위를 오른 당신에게 자신감을 부여해줄 것이다. 3만원 DZEMER.

삼각 속옷
Brief

허벅지는 잡아주고 엉덩이는 업시켜주는 인체공학적 패턴의 브리프. 장시간 입어도 편안하다. 옐로, 화이트, 차콜 등의 경쾌한 컬러도 다른 브리프에서는 볼 수 없었던 산뜻한 조합이다. 3만2천900원 ONORE.

Recommend

허벅지가 두툼한 남자, 키가 작은 남자

어린 시절 입었던 삼각팬티는 잊어도 좋다. 열심히 운동한 내 몸을 드러내는 데에는 삼각팬티만한 것이 없으니까. 데이비드 베컴이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처럼 다리를 많이 쓰는 축구 선수들이 속옷 광고에서 브리프를 입는 데는 다 이유가 있다. 커다란 허벅지를 돋보이게 해주는 것은 물론 봉긋하게 솟은 엉덩이와 단단한 하체 근육을 부각시켜주기 때문이다. 다른 속옷보다 다리를 드러내는 속옷이므로 다리가 길어 보인다는 장점도 있다.

잘 그을린 피부에 입으면 없던 섹시함을 더해줄 것만 같은 오렌지 컬러의 브리프. 섹시하면서도 귀여운 느낌을 주는 속옷이다. 2만7천600원 MY HOMESICK.
해외 직구를 통해 사야 하는데도 합리적인 가격과 디자인으로 언더웨어 마니아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2만400원 AUSSIEBUM.